Home >> 한전 >> 전력
전기안전공사, 지역농산물 꾸러미 나눔 실천
 

코로나19 위기 극복, 취약계층 가구 지원

전기안전공사가 지역 취약계층을 위한 나눔활동에 나섰다.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는 지난16일 취약계층을 위한 '꾸러미 나눔'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사진)


이날 공사 임직원 20여 명이 지역 농산물, 크리스마스 씰 등을 구입해 선물상자에 포장하고 조손가정 등 취약계층 가구 70여 곳에 전했다.


꾸러미를 마련한 재원은 공사 임원들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위기 극복과 국민 고통 분담 차원에서 자율적으로 동참한 급여 반납액이다.


올해 4월부터 공사 임원들은 급여의 10%를 매달 반납해 전북지역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조성완 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이웃들의 고통을 나누기 위해 마련했다"며 "지역 농산물로 이뤄진 작은 꾸러미가 지역 주민 건강과 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이달 사회적 가치 창출에 노사가 함께 힘을 모으기 위한 노사 공동 선언을 했다.

 
권오정 기자
작성일자 : 2020-12-18(제342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