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에너지 >> 가스
에관공, 기술보증기금과 업무협약 체결
 

에너지진단 투자활성화 금융지원 업무
 
에너지관리공단(이사장 이태용)과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진병화)은 지난달 15일 기술보증기금 서울사무소에서 온실가스 감축 및 에너지진단 투자활성화를 위한 ‘에너지절약시설 도입 기업에 대한 금융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사진)

이번 협약은 기업의 에너지손실요인의 개선을 위해 에너지진단을 추진하는 에너지관리공단과 기술금융 지원기관인 기술보증기금과의 업무협약이다.

에너지관리공단 측은 양 기관은 내년부터 에너지진단결과를 바탕으로 에너지절약시설을 투자하는 중소기업에 에너지절약시설 투자자금의 보증료를 0.3%로 감면하고, 보증비율을 90~100%로 상향하는 등의 우대를 통하여 중소기업의 시설투자 활성화를 적극적으로 지원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공단 측은 은 2007년부터 2009년까지 3년간 총 1362개 사업장에 대해 에너지진단을 실시해 연간 1688천toe의 에너지절감잠재량을 발굴한 바 있으나, 발굴된 에너지절감잠재량이 실제 시설투자로 막대한 자금이 소요되어 기업 입장에서는 큰 부담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에너지관리공단 관계자는 “향후에도 공단은 에너지진단을 통해 발굴된 에너지절감 잠재량이 실제 기업의 에너지절약 시설투자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제도를 추진할 계획” 이라며 “이를 통해 ‘저탄소 녹색성장’이라는 국가비전 달성을 위해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력산업신문
작성일자 : 2010-10-04(제97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