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에너지
에공단,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종합전시회 성료
 

역대 최다 356개 기업, 1천 개 부스 이상 참가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이상훈)은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저탄소·고효율 C-Tech 혁신을 주제로 ‘2022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및 ‘2022 산업계 탄소중립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사진)

에너지대전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공단이 주관하는 국내 최대 규모 에너지 종합전시회로 올해 41회째를 맞았으며 산업계 탄소중립 컨퍼런스는 올해 17회째를 맞는다.

이번 에너지대전에는 역대 최대 규모인 356개 기업 1천157부스가 참여했으며 ▲에너지효율관 ▲신재생에너지관 ▲미래모빌리티특별관 ▲지자체관 ▲공공에너지관 ▲미래에너지효율 등 총 12개의 전시관을 운영했다.

또한 수출상담회를 통해 해외 공무원, 구매력 있는 빅바이어 등 31개국 101명이 참가해 전시 3일 동안 총 120건 상담을 통해 계약 1천440억 원(5건), MOU 10억 원(1건) 성과를 올렸다.

아울러 기업 가치평가 및 자금력 확보를 위한 전문투자·펀딩 컨설팅 프로그램을 통해 총 62개 중소기업 상담을 진행하고 자체 기술개발이 어려운 중소기업들에게 다양한 에너지 분야 특허기술들을 선보이며 신기술 이전 2건(2억 원) 기회를 제공했다.

이외에도 산업계 탄소중립 컨퍼런스는 탄소중립 이행을 위한 글로벌 화두인 ▲RE100 ▲국제감축사업 ▲CCUS 등 세 가지 세션으로 구성 및 진행됐으며 총 800여 명 등록자를 기록했다.
 
공단 관계자는 “올해 에너지대전은 산업계 탄소중립 컨퍼런스, 탄소중립 EXPO와 통합개최를 통해 규모를 더욱 키우며 에너지 정책 전반에 대한 국민 공감과 소통, 참여를 이끌어내는 차원으로 한층 업그레이드됐다”고 평가했다.

 
김혜숙 기자
작성일자 : 2022-11-08(제388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