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책
산업부 2차관, 캐나다 천연자원부 차관 면담
 
한-캐나다 핵심 광물 및 에너지자원 협력 강화

박일준 산업통상자원부 제2차관은 지난30일 존 해너포드(John F.G. Hannaford) 캐나다 천연자원부 차관을 면담하고 양국 핵심 광물, 수소, 원전, 천연가스 등 에너지자원 협력 확대를 논의했다고 밝혔다.

박 차관과 해너포드 차관은 2011년 한국 산업부와 캐나다 천연자원부가 에너지 기술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한 이후 자원, 신재생 등 분야에서 다양한 협력사업을 해왔으며 현재 양국이 직면한 글로벌 에너지 위기 상황을 공동 대응함으로써 잘 극복해 나갈 수 있다는 점에 공감했다.

특히 그동안 광물자원, 천연가스, 에너지기술 분야 협력에 머무르지 않고 이차전지‧전기차용 핵심 광물, 수소, 원전 분야 등으로 협력 분야를 확대할 필요성을 확인했다.

양측은 리튬, 희토류 등 핵심광물 분야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양국 정부, 기업 등이 참여하는 협력 채널 신설이 필요하며 핵심광물 공급망 협력 MOU 체결 등 양국 간 실질적인 핵심 광물 협력체계를 마련하는 데 의견을 교환했다.

또한 캐나다는 소형 원전(SMR) 도입 확대 및 관련 제도 정비를 선제적으로 추진 중이며 한국은 경제성‧안정성을 갖춘 독자 소형 노형(i-SMR)을 개발 중인 가운데 양국 간 원전을 활용한 상호호혜적 협력 확대에 기대를 보였다. 

박일준 차관은 “핵심 광물, 소형 원전, 수소 분야 등 양국 기업 간 활발한 협력 활동에 대해 캐나다 정부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며 “러시아-우크라 사태 속 힘을 합친다면 양국 에너지 공급망 안보는 더욱 강화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관식 기자
작성일자 : 2022-08-31(제383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