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화
고리본부, ‘기장사랑 마스크 공모’ 결과 발표
 

100개 이상 응모작 중 총 18개 당선작 선정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이신선)는 지난15일 ‘기장사랑 마스크 공모’ 당선작을 발표했다고 밝혔다.(사진)


이번 공모전은 마스크 쓰기 생활화 분위기를 조성함으로써 지역사회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방역안전을 통한 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실시됐다.


본 공모는 7월 29일부터 8월 26일까지 진행돼 총 100여 개의 작품이 접수됐으며 1차와 2차 심사를 거쳐 총 18개의 당선작을 선정했다.


최우수상은 기장군 주요 관광지 및 특산물을 캐릭터화해 마스크에 적용한 박주민님의 작품이 선정됐다.


또 우수상은 기장 젖병등대와 기장 바다 그리고 고리원전을 소재로 디자인한 김혜정님의 작품과 기장군의 랜드마크를 패턴형식으로 디자인한 김용진님의 작품이 선정됐다.


이외에도 초등학생부터 성인까지 다양한 연령이 응모한 작품 중 장려 5개, 입선 10개 작품도 당선작에 포함됐다.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50만 원이, 우수상은 30만 원, 장려상은 10만 원, 입선작은 문화상품권 5만 원이 상금으로 주어진다.


이신선 본부장은 “마스크 쓰기 생활화가 정착돼 하루 빨리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고 지역경제가 다시 일어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며 “위기 극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리본부는 최우수작과 우수작을 실제 마스크로 제작해 지역 홍보에 활용할 예정이다.

 
권오정 기자
작성일자 : 2020-09-16(제336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