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화
동서발전, 추석 맞이 음식 나눔 행사 진행
 

울산지역 취약계층 100가구에 음식 전달

동서발전이 지역사회 소외계층이 풍요로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나눔을 실천했다.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지난22일 박일준 사장, 박태환 울산 중구청장, 강학봉 울산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추석 명절맞이 음식 나눔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사진)


이날 동서발전 경영진과 임직원 50여 명은 울산지역 소상공인으로부터 구입한 과일, 찹쌀, 송편 등 14가지 종류의 명절 음식을 손수 포장해 울산 중구 차상위계층과 긴급위기가정 총 100가구에 전달했다.


울산화력본부와 음성 사업소를 비롯한 각 사업소에서도 지역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음식 꾸러미를 전달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정성을 가득 담은 명절 음식으로 우리 주변의 이웃들이 보다 따뜻한 추석 연휴를 맞이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2017년부터 매년 추석, 설맞이 음식나누기 행사 등을 통해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시행하고 있다.

 
권오정 기자
작성일자 : 2020-09-28(제337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