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력
한전, 캐나다에 디지털변전소 검증기술 수출
 

디지털 변전소 설비 간 호환 문제 발생 방지

한전이 디지털변전소 검증기술을 캐나다 전력회사에 처음으로 수출했다.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디지털변전소 내 설비 간 호환성 문제를 검증하는 ‘디지털변전소 성능검증 기술’을 캐나다 전력회사인 하이드로퀘벡에 기술이전 했다고 지난달 25일 밝혔다.(사진)


디지털변전소는 구리선을 이용해 변전소 설비 간 전기신호를 주고 받는 기존 변전소와 달리 국제 통신 규격을 사용해 변전소를 디지털화/자동화한 형태로, 전기신호를 디지털 신호로 변환하여 빠르고 효율적인 운영이 가능하다.


다만 디지털변전소는 다양한 디지털 설비로 구성돼 각 설비 간 호환이 안되는 경우 문제가 발생할 수 있으며 다양한 중소기업 설비를 써야 하는 한전에서는 이러한 문제를 사전 점검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이번에 한전 전력연구원에서 개발한 ‘디지털변전소 성능검증 Tool’은 변전소 내 각종 설비 및 시스템 간 통신문제를 사전에 방지하는 장치다.


캐나다 전력회사 하이드로퀘벡은 2040년까지 500개의 변전소를 디지털변전소로 전환할 예정이며 이번 기술이전을 통해 디지털변전소 도입 시 발생할 수 있는 설비 간 호환 문제를 사전에 방지할 예정이다.


한전 전력연구원 관계자는 “이번 기술이전을 통해 ‘디지털변전소 성능검증 Tool’의 성능이 국내 뿐만 아니라 세계에서도 인정받았다”며 “앞으로 지능형 디지털변전소 운영기술 등 차세대 전력 핵심기술 개발에도 힘슬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전은 이번 기술이전을 발판으로 캐나다 전역을 포함한 북미 지역 대상으로 기술 수출을 확대할 계획이다.

 

 
윤민호 기자
작성일자 : 2020-09-04(제335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