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한전 >> 원자력
고리원전, 최인접마을 노후가스배관 교체사업 완료
 

낡은 LPG 고무배관 안전한 금속배관 교체작업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는 지난14일 발전소 인접 지역 길천마을 330세대의 노후가스배관을 모두 교체했다고 밝혔다.(사진)


본부는 부산시 기장군 장안읍 길천마을에서 ‘최인접마을 노후가스배관 교체사업’ 완료 기념식을 열고 사업의 성공적 마무리를 주민들과 함께 축하했다.


‘노후가스배관 교체사업’은 발전소 인접 지역 주민들이 안심하고 가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화재의 우려가 큰 낡은 LPG 고무배관을 안전한 금속배관으로 교체하는 사업이다.


이창호 길천마을 이장은 “마을 대부분의 가스호스가 낡고 오래돼 화재 등 안전사고가 항상 걱정되었는데 이제 안심할 수 있게 되었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노기경 본부장은 “앞으로도 발전소 인근 지역의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리원전은 지난 7월부터 발전소 최인접마을인 길천마을 소재 주택과 상가 330세대를 대상으로 교체사업을 진행해왔다.

 
윤민호 기자
작성일자 : 2018-09-18(제289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