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한전 >> 발전사
남동발전, Net Zero 탄소중립추진위원회 개최
 

탄소중립 현안-정책 논의, 중단기 목표 점검

한국남동발전(사장 김회천)은 지난6일 전 경영진들과 1직급 이상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2차 'KOENNet Zero  탄소중립추진위원회'를 가졌다고 밝혔다.(사진)


이 위원회는 탄소중립과 관련된 모든 회사 현안과 정책을 관장하는 사장 직속기구로, 지난 6월 출범한 이래 2050 탄소중립 로드맵 수립, 기술토론회 개최, 탄소중립자문단 운영, ESG 위원회 활동 등 다양한 활동들을 펼치고 있다. 


제2차 위원회 정기회의는 5개 실무분과에서 7월부터 약 20일간 분과별 토론을  통해 선정된 중장기 핵심과제와 목표를 확정하기 위해 개최됐다.


이날 2050 탄소중립 로드맵을 기반으로 발전효율 최적화, 해상풍력 중심 에너지 전환 선도 등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24개 핵심과제를 선정했으며 핵심과제 단기 실행력 강화를 위해 현안과 단기 목표를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또한 위원회는 최근 공개된 국가 탄소중립 시나리오에 대한 토론과 정책여건 변화에 능동 대응하기 위해 위원회 활동을 확대하기로 결의했으며 월별, 분기별 위원회 개최와 함께 분과별 자율활동을 확대나갈 예정이다.


김회천 사장은 "위원회를 통해 각종 현안과 문제점 개선방안을 신속히 도출해 실질적인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관리할 계획"이며 "회사 전체조직과 세대를 아우르고 참여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프로그램도 함께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권오정 기자
작성일자 : 2021-09-07(제360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