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에너지
에너지공단, 남-남 지식교류 프로그램 개최
 

한국형 에너지효율정책, 우수사례 전파

에너지공단과 세계은행이 지식교류의 장을 마련했다.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서남아시아 국가의 에너지효율 담당 공무원을 초청해 국형 에너지효율 정책과 경험을 전수하는 ‘제3차 한국에너지공단-세계은행 남-남 지식교류 프로그램’을 개최한다고 밝혔다.(사진)


이번 프로그램은 아시아 국가를 대상으로 총 3차에 걸쳐 교육을 실시하며, 한국형 에너지효율 정책과 성공경험을 전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프로그램의 주제는 ‘건물부문 에너지효율제도’로 녹색건축물 지원법, BEMS, 그린리모델링 사업 및 에너지절약전문기업 우수사례 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또한 참가자들은 서울특별시 신청사, 스마트시티 홍보관,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LG마곡사이언스파크 및 에너지공단 등을 방문해 한국의 우수한 에너지효율 기술과 동향을 직접 경험한다.


스리랑카 전력산업에너지부 수석재정실장 Malavisooriya 등 서남아시아 2개국의 고위급 정부인사가 참여할 예정이다.


오대균 이사는 “이번 프로그램은 공단이 세계은행의 교육 사업을 수주함으로써 국제사회에 기여하고 국내 민간기업의 에너지효율 기술을 수출할 수 있는 기회”라며 “서남아시아 신흥시장으로의 진출 기회를 확보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우리나라 공공 및 민간부문의 에너지효율 전문가들이 연사로 나서 건물 에너지효율정책 및 기술의 현장경험을 전파할 계획이다.

 
김혜숙 기자
작성일자 : 2019-06-19(제306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