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에너지
에너지공단, 에너지신산업 기반구축사업 접수 개시
 

올해 사업 지원 분야 3부문, 신시장 창출 주목

에너지공단이 올해 에너지신산업 기반구축사업 접수를 받는다.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에너지신산업 육성 및 관련 분야 시장 창출을 위해 오는 31일까지 ‘2020년 에너지신산업 기반구축사업’ 접수를 진행한다고 지난11일 밝혔다.


올해 본 사업 지원 분야는 ESS+EMS 융합시스템 보급지원사업, 중소기업 배터리 사용 ESS 사업장 안전조치 지원사업 등이다.


ESS+EMS 융합시스템 보급지원사업 지원대상은 피크감축 또는 비상전원 대체를 목적으로 ESS+EMS를 설치하는 중소·중견기업과 주거시설이며, 설치목적에 따라 설치비용의 최대 30%~50%를 지원한다.


특히 올해는 옥내 ESS 설비의 재사용을 통한 옥외이전도 지원대상에 포함하며 정부 지원 예산은 약 35억 원 규모다.


중소기업 배터리 사용 ESS 사업장 안전조치 지원사업은 중소기업 및 외산 배터리가 설치된 ESS 사업장의 경우 자금·인력 부족 등의 이유로 안전조치가 미흡한 측면을 고려해 올해 한시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에너지공단 관계자는 “공단은 지난해 정부가 발표한 ESS 안전관리 강화대책에 따른 안전조치 이행이 신속하게 완료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각 사업별 상세 지원대상 및 지원내용 등은 에너지공단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혜숙 기자
작성일자 : 2020-03-13(제324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