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에너지
에너지공단,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2관왕
 

우수사례 성과 인정, 대통령상-인사처장상 수상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이 인사혁신처 주관 '2021 하반기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고상인 대통령상과 인사처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사진)


공단은 '거대 플라스틱 쓰레기산, 화석에너지 대체연료화로 온실가스 줄이고 자연은 다시 주민품으로'를 통해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공단이 시멘트업체에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을 지원해 시멘트 제조과정에서 주로 사용하는 유연탄 대신 폐플라스틱을 연료로 대체할 수 있는 시설 개체를 견인한다.


이는 폐플라스틱을 연료로 사용해 쓰레기산이 불편과 악취 없는 자연으로 국민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적극행정한 사례다.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은 에너지이용합리화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에너지절약형 시설 투자시 투자비 일부를 장기·저리로 융자 지원하는 정책자금이다.


공단은 에너지이용합리화자금 지원을 통해 시설개체를 이끌어 내고 국내 플라스틱 재활용과 화석연료를 사용할 때 발생하는 온실가스도 감축에도 이바지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 인사처장상을 수상한 '선제적 열수송관 사고 예방 체계를 구축하여 국민안전지킴이가 되다'는 공단이 다른 시설물 굴착공사로부터 인접한 열수송관 파손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집단에너지사업자에게 굴착공사 위치정보를 실시간으로 전달하는 시스템을 구축한 결과다.


김창섭 이사장은 “에너지효율향상 및 신재생에너지 등 에너지 전분야를 아우르는 전문기관으로서 끊임없이 고민하고 창의적으로 업무를 수행해 국민에 늘 보탬이 되는 공단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김혜숙 기자
작성일자 : 2021-11-29(제365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