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핫이슈
동서발전, 전 사업소 특별 현장 안전점검
 

안전 분야 업무계획, 근로자 안전 보장

동서발전이 개정 산업안전보건법 시행 첫날 현장점검에 나섰다.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지난16일 전 사업소에서 현장 안전점검을 시행하고 근로자 안전할 권리를 최우선으로 보장하기 위한 2020년도 안전 분야 업무계획을 수립했다고 밝혔다.(사진)


이번 현장 안전점검은 산업안전보건법 발효 및 4·4·4 안전점검의 날 행사를 통해 지난 14일부터 3일간 사업소별 협력사 합동 점검으로 실시됐다.


또한 사업주 간 안전협의체 회의를 통해 산안법 발효 내용과 이행방안, 현안사항 등을 협의하는 등 안전경영 이행 체계를 점검했다.


안전 분야 업무계획은 2019년도 안전 분야 업무 추진실적·성과와 2020년도 안전관리 추진계획으로 구성됐으며 협력사와 임직원 및 협력기업이 함께 안전하고 건강한 사업장을 만들기 위해 안전 중심 경영체계로의 전환을 추진하는 내용이 담겼다.


동서발전은 2020년 ‘안전하고 건강한 동서발전 만들기’ 노사 공동선언을 시작으로 강화된 산업안전보건법을 준수하고 근로자의 안전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4개 분야 15개 추진과제와 정부의 발전산업 안전강화 대책을 적극 추진한다.


박일준 사장은 “협력사와 긴밀하게 협력해 안전보건 관리에 관한 사항을 협의해나가고 발굴한 위험요인 제거를 위해 필요한 모든 안전 조치를 다할 것”이며 “모든 근로자들이 안전하게 일할 수 있도록 근로자 입장에서 세밀한 안전관리를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권오정 기자
작성일자 : 2020-01-17(제321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