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기획
<기획>
한전KDN, 동반성장 판로지원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수상 영예
 

한국신제품인증협회 주최, 산업기술진흥유공 신기술실용화진흥 부문 수상
인권존중 문화 확산 ‘2019년 인권경영위원회 정기회의’ 개최
‘가족친화 우수기업 대통령 표창’ 수상 유연근무제 확대 높이 평가

 

한전KDN(사장 박성철)은 지난달 13일 개최된 “2019 신기술실용화 촉진대회 행사”에서 중소기업 판로지원으로 동반성장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한전KDN은 상생전시전 개최, 중소기업 국·내외 판로지원, 인증제품 등 공공구매 관련 다양한 제도를 운영하여 역대 최대 중소기업구매율 98% 달성 하였으며, 기술개발제품구매율 전년 대비 1.5%p 상승 등의 성과를 창출했다. 또한, 중소기업 기술보호를 위한 전사 교육 및 분야별 중소기업 간담회와 구매상담회 등 기술실용화를 위한 동반성장 문화 저변 확대에도 노력한 점을 인정받아 본 상을 수상했다.


또한 한전KDN은 유관기관과 함께 에너지ICT스타트업을 육성하고, 중소기업직원 복지지원사업, 협력연구개발사업, 중소기업ICT직무교육, 사회적 경제기업 경영개선 지원 사업,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를 위한 백년가게 홍보용 플랫폼 구축 등 다양한 동반성장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한전KDN 관계자는 “신기술실용화 촉진대회를 통해 경제 성장의 원동력인 중소·중견기업의 발전을 도모하고 그 방안을 함께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국민의 눈높이에 부합하는 공기업이 되기 위해, 동반성장 및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기술실용화 촉진대회는 올해로 23회를 맞는 대한민국 대표 기술혁신 Festival로 인증기업 성공사례 및 공공기관 우수사례 발표, 정부포상 및 우수제품 전시전 등 다채로운 행사도 함께 진행되었다.

 

신고·상담창구 운영, 협력사 인권경영 지원제도 인권존중 문화 실천
한전KDN은 지난달 17일 나주 본사에서 인권경영 의사결정기구 운영을 통한 효율적 인권정책 추진을 위해 ‘2019년 인권경영위원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인권경영위원회’는 회사 인권경영 관련 주요 정책의 협의·심의를 위해 운영 되고 있으며 위원회는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 및 외부 전문가 등 내·외부위원으로 구성돼 있다.


이번 정기회의에서는 ‘회사 인권경영 추진실적’ 보고와 ‘2019년 기관운영 인권영향평가 결과’에 대한 심의가 이뤄졌다.


한전KDN은 이번 인권경영위원회 정기회의 심의 결과, 의견 등을 반영하여 2020년 인권경영 정책을 수립할 예정이며 설문조사, 상담창구, 교육 등을 통한 인권 관련 소통 및 정보공유를 강화할 예정이다.


한편 한전KDN은 2018년‘사람을 존중하는 한전KDN’을 목표로 인권경영의 시행을 전면적으로 선포했다.


이후 자체 인권경영 추진계획에 따라 내외부 이해관계자의 인권증진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적극적으로 이행하고 있다.


특히 협력사 와 민간분야까지 인권존중 문화를 전파하고, 인권경영 공동 실천을 위한 ‘협력사 인권경영 지원제도’를 시행해 현재까지 약 40여개 협력사에 인권경영 교육, 컨설팅 등을 지원하고 있다.


한전KDN 관계자는 “CEO가 직접 참여하는 인권경영위원회 운영을 통해 보다 적극적인 인권경영 정책 추진의 기반을 마련한 만큼 앞으로도 내부직원과 협력사 임직원 뿐만 아니라 회사 이해관계자 모두를 존중하는 인권경영의 이행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일과 가정이 양립 가족친화적인 환경 조성 ‘앞장’
한전KDN은 지난달 13일 일과 삶의 균형을 위한 인사제도 혁신 등의 노력을 인정받아 여성가족부로부터 2019년 가족친화 우수기업 ‘대통령상 표창’ 을 받았다.


한전KDN의 주요 인사혁신은 ‘직원의 삶, 그 안에 가족이 중심’이라는 주제로 ‘임신, 출산, 육아, 休’의 4가지 테마로 시행됐다.


유연근무제 정착, 교대근무제 개편, 출산휴가 사용일수 확대, 자녀돌봄 휴직제도 신설, 남녀모두 육아휴직 3년 인정 및 장년층 근로자의 근로시간 단축 도입 등이 그 주요내용이다.


또한 한전KDN은 근로자 지원 프로그램, 직장 어린이집 운영, 가족초청행사 확대 등 가족친화 복지제도를 지속 발전시키고 있다.


기업문화의 변화를 위해 ‘소통, 정시퇴근 정착, 보고·회의문화 개선’ 등의 인식개선 캠페인 활동을 적극 펼치고 있다.


금번 여성가족부 우수기업 대통령상 표창의 수상은 평소 박성철 사장이 일과 삶의 양립 및 정부의 근무혁신 10대 제안을 실천하고자 하는 강력한 경영의지가 반영된 것이다.


박성철 사장은 “앞으로도 직원의 근로조건 향상 등 삶의 질 제고를 위하여 계속 노력할 것“ 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한전KDN은 이에 앞서 지난달 10일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여가친화기업 인증을 수여받은 바 있다. 

 

5개 중기 맞춤형 보안컨설팅 서비스 및 보안장비 무상 지원
한전KDN은 중소기업의 정보보안 역량 강화 및 공공기관&#8228;중소기업간 상생협력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의 일환으로 광주&#8228;전남지역 및 에너지밸리 협약기업 5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무료 정보보호 컨설팅을 실시했다.


지난 2018년부터 진행된 무료 중소기업 보안컨설팅을 개선하기 위해 작년 수혜 기업을 대상으로 만족도&#8228;현실성 조사 및 효과 분석을 실시했으며 개선방안을 적용한 보안컨설팅을 시행했다.


중소기업의 다양한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컨설팅 서비스를 기존 2개 분야에서 5개 분야(▲ 정보보안 및 개인정보 수준진단 ▲ 정보시스템 취약점 진단 ▲ 정보보호 관리체계 사전진단  ▲ 기업제품 보안평가 ▲ 기업 핵심인력 보안교육)로 세분화하여 진행했다.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 에너지밸리 협약&#8228;광주전남 100여개 중소기업에 공문 발송 및 홈페이지 통해 공모했다.


한편 또한 정보보호에 예산을 투입하기 어려운 중소기업의 환경을 고려하여, 각 기업의 보안취약점 제거 및 보안 수준 향상을 위해 보안장비 6식(▲방화벽, ▲NAS, ▲스위치 ▲스팸메일차단솔루션)을 무상 지원했다.


김지호 처장은 “중소기업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여, 무료 보안컨설팅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해나갈 것”이라며 “정보보호 전문서비스 기업 자격을 갖춘 유일한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 및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경영효율화 부문 공공기관 감사인대회 ‘최우수상’ 수상

한전KDN은 2019 한국공공기관감사인대회에서 경영효율화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한국공공기관감사인대회는 한국공공기관감사협의회에서 공공기관 내부감사제도의 발전 및 향상에 공헌한 우수공공기관 및 감사인을 선정해 시상한다.


그 중에서 경영효율화 부문 최우수상은 올해 적극적이고 창의적인 노력으로 효율적 예산 운영, 정부정책 적극 이행을 이끌어 기관의 바른 운영을 지원함으로써 공공기관 내부감사의 향상 발전에 가장 기여한 기관을 선정하여 주는 상이다.


한전KDN은 ‘사전 컨설팅’, ‘찾아가는 예방감사’를 통해 경영효율화 및 리스크 예방을 선도하였고, 적극업무 면책, 현장면책 제도, 감사결과 우수직원 포상 등 적극업무 지원제도를 통해 기관의 효율화에 크게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영예의 최우수상을 수상하게 됐다.


이오석 상임감사는 “그동안 감사실이 경영 효율화 및 청렴윤리 제고를 위해 노력한 부분에 대해 인정받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감사 역량을 높이고 더욱 더 청렴한 회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윤민호 기자
작성일자 : 2020-01-17(제320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