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People
류재선 전기공사협회장, 몽골 정부훈장 수상
 

전기·에너지 교류 활성화, 경제발전 공로

류재선 전기공사협회장이 몽골과의 협력으로 경제 발전을 이끈 공로를 인정받았다.
한국전기공사협회(회장 류재선)은 지난28일 류재선 회장이 서울 용산구 몽골대사관에서 몽골 정부훈장을 전달받았다고 밝혔다.(사진)


몽골 정부는 류재선 회장이 그간 전기공사협회를 이끌며 양국 간 전기·에너지 분야 교류 활성화에 앞장서 몽골의 경제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했다.


전기공사협회는 남북 경제협력이 본격화되는 시점에서 동북아 슈퍼그리드의 필요성이 제기될 것으로 예측하고 몽골과의 협력 강화에 주력해왔다.


류재선 회장은 양국 교류협력을 활성화하기 위한 한국-몽골 협력 포럼에 전기산업계를 대표하는 위원으로 활동해왔으며, 2018년 몽골에서 개최된 한국-몽골 협력 포럼에 김태년 국회의원, 한정애 국회의원, 김병욱 국회의원, 정재남 주몽골대사 등과 참석, 다바수엔 몽골 자원에너지부 장관과 만나 협력관계를 논의했다.


이날 류재선 회장은 전기업계의 현지 진출 활성화 방안을 비롯해 전력 분야 환경개발 및 기술자 교류, 신재생에너지분야 협력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류재선 회장은 “몽골은 남북관계 정상화를 바탕으로 한 동북아 슈퍼그리드 사업의 핵심 지역”이라며 “앞으로도 전기공사업계와 몽골 간 상생을 위해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과 몽골은 지난해 4월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이 몽골 외곽 광산지역에 국내 최초로 맞춤형 풍력발전기를 설치했다.

 

 
윤민호 기자
작성일자 : 2020-01-29(제321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