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People
한전 경남본부, 하동군 집중호우 침수지역 전기설비 복구
 

인력 지원활동 시행 복구지원금 4500만원을 기부

한전 경남본부(본부장 유현호)사회봉사단 100여명은 지난 13일부터 이틀간 이번 폭우로 경남에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하동군 화개장터 및 하동읍 일원을 방문하여 피해지역 복구를 위해 수해 복구 지원 성금 4500만원을 기부하고 전기설비교체, 침수지역 청소 등 봉사활동을 시행했다고 밝혔다.(사진)


특히 전문 일손의 부족과 비용부담 등으로 복구작업이 느리게 진행되고 있는 화개장터 내 점포의 개인 전기설비(내설설비) 복구작업에 투입돼 내선설비 및 차단기 점검, 전기설비 교체 등을 통하여 생활필수품인 전기의 신속한 공급을 지원했다.


유현호 한전 경남본부장은 “전기고장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주민들이 한전에서 지원하는 신속한 고장복구 지원을 통해 수해의 아픔을 빨리 극복하고 일상생활로 돌아오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자발적으로 구성된 봉사단원 100여명은 폭우로 인해 침수되었던 가정, 상가 등에서 쓰레기를 정리하고 물품을 정리하는 등 지원활동을 시행했다.

 

 
윤민호 기자
작성일자 : 2020-08-13(제334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