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책
산업부, 여름철 재해예방 풍력발전단지 안전 점검
 

전국 18개 발전단지, 288기 대상 현장점검·보완

산업부가 풍력시설 안전점검을 추진했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최근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 등 자연재해에 대비해 관계기관 전문가로 구성된 합동점검단이 풍력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사진)


이번 안전점검은 전국 95개 풍력발전 단지 중국 산사태 등 자연재해 위험도가 상대적으로 높다고 판단된 18개 단지, 288기의 풍력발전기를 대상으로 실시됐다.


또한 안전점검 결과, 심각한 재해 위험성이 발견된 단지는 없었으나 산업부는 잠재적 위험 예방을 위해 32기의 풍력발전기에 대해 성토사면의 토석류 발생 방지대책 등을 요청했다.


산업부는 이번 점검이 이뤄지지 않은 81개 단지, 381기의 풍력발전기에 대해 10월말까지 단계적으로 추가적인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매년 6월말 이전까지 급경사지, 취약지반 등 위험지역 육상풍력발전 시설을 대상으로 안전점검 실시를 정례화한다”며 “사업장 안전관리 실태, 불법훼손 및 토사유출 여부 등에 대한 점검 및 보완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현장점검에서 제외되는 발전소는 풍력발전설비 안전점검 체크리스트를 배포해 자체점검을 실시하고 필요시 현장점검도 진행할 계획이다.

 
홍귀희 기자
작성일자 : 2019-08-14(제310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