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사회
남동발전, 신종 코로나 감염예방 물품 지원
 

사회공헌활동 진행, 지역 경제 활성화 도모

남동발전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지원 활동을 펼친다.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지난12일 진주 본사와 5개 발전소 주변 지역을 대상으로 마스크, 손소독제, 위생용품 등의 감염예방 물품을 공급하고 공동급식 중단으로 인해 식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식사 배달지원 등을 시행한다고 밝혔다.(사진)


남동발전은 상대적으로 면역력이 약한 지역아동, 노인, 복지시설 등에 지원될 수 있도록 전국재해구호협회 및 지역 사회에 총 2천만 원을 기탁할 예정이다.


남동발전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으로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1천만 원 상당의 지역상품권으로 지역 소상공인들의 물품을 구입해 취약계층과 복지시설에 기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남동발전은 본사 및 사업소 주변 지역사회와 동반성장을 위해 사회공헌사업, 지역협업을 기반으로 한 지역 활성화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다.

 
권오정 기자
작성일자 : 2020-02-13(제322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