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사회
동서발전, 노사·협력사 합동 재능봉사 전개
 

지역아동센터 환경 개선, 상생협력 추진

동서발전이 어린이날을 앞두고 지역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재능봉사활동을 펼쳤다.
한국동서발전(사장 김영문)은 강원도 소재 해오름지역아동센터에서 노사, 협력사 합동으로 환경개선 활동을 시행했다고 지난27일 밝혔다.(사진)


이날 봉사활동에는 남석열 동해바이오발전본부장을 비롯한 동서발전 임직원과 한전KPS, 수산인더스트리, 한전산업개발 등 협력사 직원 총 50여 명이 참여했다.


이번 활동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지난 19일부터 23일까지 인원을 나눠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해오름지역아동센터는 동서발전 동해바이오발전본부와 자매결연을 맺은 종합아동복지시설이다.


이날 봉사자들은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아동복지시설 내 손상이 심한 데크를 교체하고 노후시설에 페인트를 칠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합동 재능봉사활동으로 아동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협력사와 사업적 파트너십을 넘어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며 진정한 상생협력을 추구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권오정 기자
작성일자 : 2021-04-28(제351호)


작성자 : 암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