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
중부발전-목포해양대, 해상풍력 인재육성 협약
 

해상풍력 O&M 국제 인증 교육센터 추진 협력

한국중부발전(사장 김호빈)은 지난8일 국립 목포해양대학교(총장 박성현)와 함께 '해상풍력 운영·정비(O&M) 국제 인증 교육센터 추진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사진)


이번 협약에 따라 목포해양대는 국내 최초로 세계풍력기구(GWO)와 국제산업로프협회(IRATA)가 인증하는 해상풍력 교육센터를 설립하게 되며 중부발전은 센터 설립 지원과 중부발전 직원 국제 인증 교육과정 참여를 통해 풍력 O&M 전문인력을 자체 보유하게 된다.


중부발전은 풍력 O&M 역량 강화를 위해 지난 2019년부터 KOMIPO 풍력 정비학교를 3회 시행했으며 약 100명의 풍력 O&M 기술교육 수료생을 확보했다.


중부발전은 이번 해상풍력 O&M 교육센터를 통해 전문 인재를 양성해 풍력단지 이용률 제고, 친환경 일자리 창출 및 부수적으로 국산 제조사와 협업을 통한 설비 국산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중부발전은 2025년까지 동 교육센터를 통해 약 200명의 자체 O&M 인력을 양성하고 해당 인력은 제주 한림해상풍력 등의 현장에 투입할 수 있도록 전문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김호빈 사장은 "2030년 신재생 발전비율 30% 달성을 위해 풍력 전문인력 200명 육성과 풍력단지 10GW를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며 "목포해양대에서 배출된 인재를 중부발전 국내외 풍력단지에 적극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목포해양대학교와 함께 서·남해권 풍력단지 설계·운영 기술개발 및 인력교류 등 산학협력 활동을 공동으로 전개해나갈 예정이다.

 
권오정 기자
작성일자 : 2021-09-09(제360호)


작성자 : 암호 :